피루엣

한 발을 천천히 들고
나부끼는 두 팔은 우주를 감싸안듯
허리를 꼿꼿이 세우고
시선은 지평선 너머로
돌고 돌고 돌고 돌아
하늘 너머 그대에게 갈 수 있다면
돌고 돌고 돌고 돌아
이 몸이 부서져 사라질 때까지 나는
그리움에 잠겨 죽은 이는
밤하늘 슬프게 빛나는 별이 된다는
아주 오래 된 옛 이야기
언제나 굳게 믿고 있어
돌고 돌고 돌고 돌아
바다 너머 그대에게 갈 수 있다면
돌고 돌고 돌고 돌아
이 몸이 타올라 재가 될 때까지 나는
눈물로 만들어진 강이
발자국을 따라 원을 만들고
제자리를 찾지 못한 채
영원히 영원히 맴돈다
눈물로 만들어진 강이
발자국을 따라 원을 만들고
제자리를 찾지 못한 채
영원히 영원히 맴돈다
돌고 돌고 돌고 돌아
어떻게든 그대에게 갈 수 있다면
돌고 돌고 돌고 돌아
이 몸이 망가져 파멸할 때까지
돌고 돌고 돌고 돌아
그대에게 그대에게 갈 수 있다면
돌고 돌고 돌고 돌아
이 몸이 죽어가 빛을 잃더라도 나는
한 발을 천천히 들고
나부끼는 두 팔은 우주를 감싸안듯
허리를 꼿꼿이 세우고
시선은 지평선 너머로
00:00
04:4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