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람들은

사람들은 거짓으로 살고
어둠속에서 잠을 설치고
차라리 모두 나쁜 꿈이길 바라기도 해
어느 새 여름이 돼버렸고
태양은 너무 뜨거워서
차라리 지난 겨울을 그리워하기도 해
갈 수 없어 발이 떨어지지 않아
아지랑이 안에서 흔들려
길은 없어 걸음을 내딛어 봐도
바람 한 점 없는 밤이야
사람들은 괜찮다고 하고
뜻 모를 눈물들을 흘리고
차라리 모두 나쁜 꿈이길 바라기도 해
어느 새 여름이 돼버렸고
더위에 눈 앞이 흐려져서
차라리 지난 겨울을 그리워하기도 해
갈 수 없어 발이 떨어지지 않아
아지랑이 안에서 흔들려
길은 없어 걸음을 내딛어 봐도
바람 한 점 없는 밤이야
갈 수 없어 발이 떨어지지 않아
아지랑이 안에서 흔들려
길은 없어 걸음을 내딛어 봐도
바람 한 점 없는 밤이야
갈 수 없어 발이 떨어지지 않아
아지랑이 안에서 흔들려
길은 없어 걸음을 내딛어 봐도
바람 한 점 없는 밤이야
00:00
04:22